Content View

Overseas Absentee Ballot Turnout Hits 75%

May 02, 2017 10:58|May 02, 2017 11:19
facebook twitter print
The voter turnout ratio for overseas residents for the May 9 presidential election has hit a record high of more than 75 percent.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said on May 1 that a total of 221,981 cast a ballot out of 294,633 registered voters residing overseas, surging to a high of 75.4 percent in turnout. This is up by 4.3 percentage points from the last presidential election in 2012.

By region, the turnout ratio for the United States was 71.1 percent out of 48,467 eligible voters. Voters in China (35,352) and Japan (21,384) logged in turnout ratios of 80.5 percent and 56.3 percent, respectively. A National Election Commission official said, "This year's absentee ballot turnout was much higher than previously because it is easier now for voters to register through the Internet and there are more polls than before."

The oldest voter in this year's election for overseas residents was Han Gi-bong (101) who lives in Russia's Primorsky Krai. He spent four hours in a car driven by his daughter and son-in-law to the Consulate General of Korea in Vladivostok.

Anyone who was unable to vote even though he or she was registered through the Internet and has arrived in Korea before April 24 can cast a ballot on May 9 if registered with a local election committee office before the date. Anyone who came to Korea after April 24 is not eligible for vote.

mwise@hankyung.com
제19대 대통령 선거의 재외국민 투표율이 75%를 넘어서면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선거관리위원회는 전체 재외국민 유권자 29만4633명 중 22만1981명이 투표에 참여해 75.4%의 투표율을 올렸다고 1일 발표했다. 이는 직전 대선보다 4.3%포인트 높은 투표율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지역별로 보면 재외국민 유권자가 가장 많은 미국(4만8487명) 투표율은 71.1%였다. 중국(3만5352명)과 일본(2만1384명)은 각각 80.5%와 56.3%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선관위 관계자는 “인터넷을 통한 신고·신청, 추가 투표소 도입 등 쉽게 투표할 수 있게 된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번 재외국민 선거에서 최고령 투표자는 러시아 프리모르스키(연해주)에 거주하는 101세인 한기봉 씨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씨는 거주하는 곳에서 280㎞ 떨어진 블라디보스토크 총영사관까지 딸 내외가 운전하는 자동차를 네 시간 동안 타고 와 투표했다고 선관위는 전했다.

재외선거인명부에 등재됐지만 투표를 못하고 지난달 24일까지 귀국한 사람은 귀국 사실을 증명할 수 있는 자료를 첨부해 구·시·군 선관위에 선거일(5월9일)까지 신고하면 선거 당일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24일 이후 귀국한 사람은 투표에 참여하지 못한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