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tent View

Amore Aims to Turn Yongin Into K-Beauty Center

March 15, 2017 17:51lMarch 15, 2017 17:51
facebook twitter print

Amore Aims to Turn Yongin Into K-Beauty Center
AmorePacific Group plans to invest 163 billion won in Yongin in Gyeonggi Province to set up a beauty industrial complex. The construction of the beauty industry cluster is scheduled to begin from 2018 for completion by 2020.

 

AmorePacific expects the zone to create about 4,900 jobs and more than 2-trillion-won economic ripple effects for the regional economy.

 

The cosmetic giant held a signing ceremony for the Yongin Beauty Industrial Complex Investment agreement on March 14, attended by its chairman Suh Kyung-bae, Nam Kyung-pil, Governor of Gyeonggi Province, and Jung Chan-min, Mayor of Yongin City.

 

With a floor space of 524,000 square meters, the beauty industrial zone will accommodate a variety of cosmetics research centers and production facilities. In addition to the investment of 163 billion won, which will be used mainly to secure the site, AmorePacific will make additional investments of hundreds of billions of won to set up research and production capacities.
spop@hankyung.com


아모레퍼시픽그룹이 경기 용인시에 1630억원을 투자해 뷰티산업단지를 조성한다. 2018년 착공해 2020년 준공 예정인 뷰티산업단지는 4900여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2조원 이상의 경제 파급효과를 일으킬 것으로 전망된다.

아모레퍼시픽은 14일 수원 경기도청에서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과 남경필 경기지사, 정찬민 용인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용인 뷰티산업단지 투자 양해각서(MOU)’를 맺었다. 아모레퍼시픽은 뷰티산업단지를 화장품 복합연구소와 생산시설 등을 갖춘 대규모 산업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부지 면적은 총 52만4000㎡(약 15만8510평). 1630억원의 투자금은 부지 조성에 들어가고 연구 및 생산시설 건립에는 수천억원을 추가로 투자할 계획이다.

아모레퍼시픽은 ‘과학과 기술에서 우위를 확보해야 세계 선두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다’는 고(故) 서성환 창업주의 뜻을 이어가기 위해 1992년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에 제1연구동인 성지관을 완공했다. 2010년에는 제2연구동인 ‘미지움’을 세웠다. 차세대 경쟁력이 될 화장품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인근 부지에 뷰티산업단지를 추가 건립하기로 한 것이다. 남 지사는 이날 협약식에서 “뷰티산업은 미래 성장산업”이라며 “뷰티산업단지 조성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 회장은 “아시아의 진정한 아름다움과 가치를 발굴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개발에 힘쓰고, 지역 경제에도 기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